기사제목 “사립유치원 폐원 기준 조정권한, 교육감에게 이양돼야”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사립유치원 폐원 기준 조정권한, 교육감에게 이양돼야”

수도권(경기․서울․인천) 교육감, 교육부에 유아교육법 시행령 개정 요구
기사입력 2019.06.28 11:24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이재정 경기도교육감이 교육부가 입법예고한 유아교육법 시행령에 대해 사립유치원 폐원 기준 조정권한이 교육감에게 이양돼야 한다는 입장을 27일 밝혔다.

입법예고 된 시행령에는 사립유치원이 폐원을 신청하는 경우해당 유치원 유아에 대한 전원조치 계획학부모 3분의 2이상 동의서를 첨부하도록 규정하고 있지만, 사립유치원 폐원을 결정하는 기준에 시도 교육감의 교육적 판단과 지역별 상황에 따른 고려 요소는 찾아볼 수 없다는 것이다.

이에 따라 경기도를 비롯한 서울과 인천시 교육감은 지난 4월 공동으로 교육부에 사립유치원 폐원 결정의 구체적 기준을 교육감 권한으로 명시해, 각 지역별 상황이 충분히 고려될 수 있도록 해야 한다는 내용의 의견서를 제출한 바 있다.

사립유치원 폐원에 대한 권한을 교육감에게 이양하면 유아교육의 공공성이 훼손될 수 있다는 일부 우려가 있지만, 현행 교육청별 폐원 기준은 입법예고 된학부모 3분의 2이상 동의보다 더 엄격한학부모 전원 동의를 적용하는 곳이 더 많다.

이재정 교육감은사립유치원이 투명하고 책임있는 교육기관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행재정적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데일리에듀 & dailyedu.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78990
 
 
 
 
 
  • 데일리에듀(http://www.dailyedu.kr) | 등록번호 인천, 아 01147 설립일 : 2013년 9월 3일  |  발행인 : 한희진  | 편집인 한희진 | 청소년보호보호책임자 신송우    
  • 501-040 인천광역시 부평구 경인로 1069,302호(부개동) | 대표전화 : 032-710-3152 [09:00-18:00 / 팩스 : 032-710-3155  |  webmaster@dailyedu.kr
  • 더패어런츠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03-2018 dailyedu.kr all right reserved.
데일리에듀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