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도성훈교육감, 3월 개교 준비 철저 적극 지원 의사 밝혀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도성훈교육감, 3월 개교 준비 철저 적극 지원 의사 밝혀

3월 개교 예정학교 방문
기사입력 2019.02.20 09:54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인천광역시교육청(교육감 도성훈)의 신설학교 개교 업무가 확 달라질 예정이다.

시교육청 학교설립기획과에 따르면 20203월 신설 개교학교 부터 개교업무를 한시적으로 시교육청에서 직접 처리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시교육청은 그동안 신설학교 개교 업무를 학교장이나 행정실장 등 교직원이 겸직발령이나 정규발령이 나서야 추진 가능했던 업무를 교육청 내 가칭 [개교업무추진단]을 구성하여 선제적으로 대응해 나가기로 했다.

 

그동안 신설학교의 경우 개교를 앞두고 조기 인력배치와 학생들의 안전한 통학로 확보, 급실실 조기 완성 및 시험가동 등 여러 가지 현실적인 문제들이 제기 되었지만 신설교 직원들이 조기에 배치되지 않아 시간적으로 항상 뒷북 행정이라는 질타를 받아 왔다.

 

도성훈 교육감의 지시로 추진되는 이번 추진단이 연말쯤 가동되면 학교주변 cctv설치와 과속방지턱 요구, 방범카메라 설치 등 안전한 통학로 확보와 관련된 유관기관 대응 차원 업무속도가 빨라져 신설학교 업무 경감은 물론 개교 준비에도 상당한 도움이 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인천시교육청 학교설립기획과 채한덕 과장은 신설교 추진현황을 점검한 도성훈 교육감의 지시에 따라 신설학교의 차질없는 개교를 위해 올해부터 개교업무추진단을 시교육청차원에서 구성해 운영키로 했다고 밝히고, 올해부터는 시설개교를 2.1자로 조기에 달성하고 시간적, 대외적 조치가 필요한 업무부터 추진단에서 선제적으로 조치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번조치로 2020년 신설 개교 5개교와 2021년도 신설개교 11개 학교부터 적용될 예정이며 개교 업무의 획기적 개선이 기대되고 있다.

<저작권자ⓒ데일리에듀 & dailyedu.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48281
 
 
 
 
 
  • 데일리에듀(http://www.dailyedu.kr) | 등록번호 인천, 아 01147 설립일 : 2013년 9월 3일  |  발행인 : 한희진  | 편집인 한희진 | 청소년보호보호책임자 신송우    
  • 501-040 인천광역시 부평구 경인로 1069,302호(부개동) | 대표전화 : 032-710-3152 [09:00-18:00 / 팩스 : 032-710-3155  |  webmaster@dailyedu.kr
  • 더패어런츠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03-2018 dailyedu.kr all right reserved.
데일리에듀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